튀니지의 새해 첫날 "라스 일암(Head of the year)"

[튀니지 시민기자]
기사입력 2020.01.31 18:00 조회수 683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image2.jpeg

 

 튀니지 사람들은 새해 첫날을 "라스 일암"(head of the year)이라고 부르며, 새해 인사말은 "kol 3am w ntoma b5ir" 라고 합니다.(꿀 암 우 인투마 브키르: 올해에는 당신에게 더 좋은 일이 생기기를 정도가 되겠네요)

 

image12.jpeg


 보통 연말 저녁부터 가족, 친지, 친구들이 모여 조촐하게 새해를 축하합니다. 12월 31일에 버터크림, 초콜릿, 각종 견과류 가루로 장식한 화려한 케이크를 함께 잘라서 먹고, 1월 1일에는 통닭 구이를 해 먹는 것이 일반적이라네요.

 

image7.jpeg

 

 각양각색의 튀니지 케이크 사진을 가져왔습니다. 가게에서 사기도 하지만, 솜씨 좋은 튀니지 사람들은 케이크도 보통 집에서 만듭니다.

 

image3.jpeg

 

image6.jpeg

 

image8.jpeg

[튀니지 시민 기자 ]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아프리카뉴스 & africa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