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ID19 극복을 위한 튀니지의 노력

튀니지 코로나19 현황(2)
기사입력 2020.04.28 23:59 조회수 137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현재 튀니지는 4 24일부터 라마단(금식월)을 지키고 있습니다

보통 해가 진 후 친지, 친구들이 모여 함께 맛있는 식사를 하고 특별 야외 공연 등 문화생활을 즐기는 것이 이 기간 튀니지 사람들의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이지요.

튀니지는 아무래도 한국에 비해 보수적인 사회 풍토가 있다 보니 밤에는 물건을 싣고 오가는 물류트럭들, 기차들 소리만 들릴뿐 어둡고 조용한데요여성들과 아이들이 밤 늦게 삼삼오오 밖에 나가 즐거운 시간을 보내도 이상하지 않은 때가 라마단입니다.

 

하지만 올해 라마단 밤 풍경은 무척 다를 듯 합니다. 튀니지 정부에서 밤 8시부터 아침 6시까지 야간통행금지를 선포했기 때문입니다

모임이 없는 라마단이라니, 튀니지인들도 무척이나 낯설어하는 모습입니다

최고종교지도자들은 라마단 기간 모스크가 아닌 "자택"에서 기도하며 심지어 코로나 위험군은 "단식을 하지 말 것"을 권고했는데요!

그만큼 튀니지 정부의 코로나 극복 의지가 강하다고 하겠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튀니지 산업 분야도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지요

 

아름다운 지중해를 보유한 튀니지는 아직 농업과 관광업에 많은 의지를 하고 있습니다. 호텔업계가 부양하는 가구수는 40만인데, 올해는 주요 고객인 동유럽, 러시아, 알제리 등 여행객 입국 불가로 타격이 클 전망입니다. 2019년 호텔 매출 중 튀니지 내국인 여행객 비중은 10%에 불과, 대부분은 외국 관광객이었습니다(출처:주 튀니지 한국 대사관).

또한 튀니지 산업부 조사에 따르면, 수출기업 90% 이상이 현금, 고객지불, 은행대출 등 문제로 3개월 이상 버티기 어려울 것이라 합니다. 이러한 어려움으로 인해 튀니지 정부는 EU로부터 6억 유로 금융 지원을 받기로 했습니다.

 

튀니지 국민들과 여러 기관들도 이 낯선 상황에 적응하며 생활 속 방법을 찾아가는 중입니다

 

통행제한 기간 초반에 수도 Tunis에서 RC카로 거리 곳곳에서 자가격리를 어긴 시민들에게 집으로 돌아가라고 하는 모습입니다

(관련영상 :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3148396901859221&id=627297120635891)

 

방과후 로보틱스, 3d프린팅 등을 가르치는 과학클럽들은 자원해서 의료진들에게 제공할 마스크와 방호복을 제작하여 시민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20200427(3)1.jpeg
사진출처 : Facebook First Skills Club

 

 

여성 교도소에서도 마스크 제작에 동참했습니다.

 

20200427(7)1.jpeg
사진 출처 : Facebook Faza

 

 

 

국립대학교와 어학기관들은 앞다투어 온라인으로 수업을 제공하기로 했습니다



공공병원들은 Tobba.tn사이트를 활용해서 기존 환자들에게 원격 진료를 제공할 예정이랍니다전국적으로 모금된 "코로나 성금모금액 중 25%를 의료장비 구입에 사용할 것을 논의중입니다.



여러 NGO들은 거동이 불편한 이들과 저소득층 가정에 식품을 배달하기 위한 모금도 진행하고 있다네요.



2011년 큰 유혈 사태 없이 독재정부를 몰아냈던 튀니지. 2020년 위기 상황에서 이들의 저력이 다시 한 번 모여 곳곳에서 빛을 발합니다. 코로나가 종식될 즈음에는 한 단계 더 성숙해 있는 튀니지 사회가 되기를 바래봅니다.


 

[튀니지 시민 기자 ]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아프리카뉴스 & africa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