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지파운데이션, 아프리카 어린이날 선물지원 캠페인 진행
지파운데이션, 아프리카 어린이날 선물지원 캠페인 진행
국제개발협력NGO 지파운데이션(대표 박충관)에서 아프리카 어린이날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5월 5일 우리나라에서는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이했다. 아프리카의 어린이날은 우리에게 익숙한 5월이 아닌 6월 16일로 오는 6월 어린이날 32주년을 맞이한다. 1976년 남아공 정부의 인종차별 정책에 맞서 남아프리카공화국 소웨토 지역의 초등학교 학생들로부터 시작되어 대규모 시위로 번지게 되었고, 정부의 탄압으로 많은 어린아이들이 희생되었다. 당시 아프리카 통일 기구(아프리카 연합, AU)는 인종차별정책에 저항하다 희생된 어린이들을 기리기 위해 1991년 부터 매년 6월 16일을 아프리카 어린이날로 지정하게 되었다. 아프리카 일부 지역의 아이들은 여전히 전쟁과 기근, 교육의 부재, 의료 인프라의 부족 등 열악한 환경으로 인해 힘들게 살아가고 있다. 이에 지파운데이션은 아프리카 어린이날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현지 어린이들에게 선물지원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아이들의 건강증진 및 학업환경 조성을 위해 현지 식료품과 간식 그리고 학용품과 책가방을 지원해 아프리카의 아이들이 행복하고 즐거운 어린이날을 보낼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 아프리카 어린이날 선물지원 캠페인은 지파운데이션 홈페이지(https://gfound.org)를 통해 오는 8월까지 후원 가능하다. 지파운데이션은 UN 경제사회이사회(UN ECOSOC)의 특별 협의적 지위(Special Consultative Status)를 취득한 국제개발협력NGO로 해외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교육지원, 보건의료사업 등을 비롯해 국내 아동·청소년지원사업, 저소득 여성지원사업, 사회적경제사업 등의 활발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인기기사

3
지파운데이션, 아프리카 어린이날 선물지원 캠페인 진행
지파운데이션, 아프리카 어린이날 선물지원 캠페인 진행
국제개발협력NGO 지파운데이션(대표 박충관)에서 아프리카 어린이날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5월 5일 우리나라에서는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이했다. 아프리카의 어린이날은 우리에게 익숙한 5월이 아닌 6월 16일로 오는 6월 어린이날 32주년을 맞이한다. 1976년 남아공 정부의 인종차별 정책에 맞서 남아프리카공화국 소웨토 지역의 초등학교 학생들로부터 시작되어 대규모 시위로 번지게 되었고, 정부의 탄압으로 많은 어린아이들이 희생되었다. 당시 아프리카 통일 기구(아프리카 연합, AU)는 인종차별정책에 저항하다 희생된 어린이들을 기리기 위해 1991년 부터 매년 6월 16일을 아프리카 어린이날로 지정하게 되었다. 아프리카 일부 지역의 아이들은 여전히 전쟁과 기근, 교육의 부재, 의료 인프라의 부족 등 열악한 환경으로 인해 힘들게 살아가고 있다. 이에 지파운데이션은 아프리카 어린이날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현지 어린이들에게 선물지원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아이들의 건강증진 및 학업환경 조성을 위해 현지 식료품과 간식 그리고 학용품과 책가방을 지원해 아프리카의 아이들이 행복하고 즐거운 어린이날을 보낼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 아프리카 어린이날 선물지원 캠페인은 지파운데이션 홈페이지(https://gfound.org)를 통해 오는 8월까지 후원 가능하다. 지파운데이션은 UN 경제사회이사회(UN ECOSOC)의 특별 협의적 지위(Special Consultative Status)를 취득한 국제개발협력NGO로 해외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교육지원, 보건의료사업 등을 비롯해 국내 아동·청소년지원사업, 저소득 여성지원사업, 사회적경제사업 등의 활발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